20140904

1. 영어 기사 읽기
1) Chimp Chatter Now Up For Eavesdropping, Scientific American
– Everybody loves chimps…especially their endearing entreaties. (endearing – 사랑스러운, entreaties – 간청하는)
– Now, anyone with a hankering for primate prattle can listen in. (hankering –갈망하는, prattle – 지껄이다)
– One thing that pops out of this collection is that immature chimps grunt more than their adult counterparts. (grunt – 꿀꿀거리다)

2) Driverless vehicles: The end of the road for the trucker?, CNN
– Driving a lorry or a truck across the country isn’t easy. (lorry – 대형 화물차)
– But there is mounting evidence to suggest that within a decade or so, it will be commonplace for the average person to drive past a heavy-goods lorry with no-one at the wheel – and be perfectly comfortable with that. (mounting – 증가하는)
– Market research company Frost & Sullivan reckons that by 2030, more than 40% of all vehicles in Europe are likely to be equipped with driverless car technology. (reckon – ~라고 생각하다)

3) Facebook Is Down On Web And Mobile [Update: It’s Coming Back After 20 Minutes], TechCrunch


2. PCM 관련 논문들을 읽음.
[ISCA’09] Architecting phase change memory as a scalable dram alternative
[ISCA’14] Reducing access latency of MLC PCMs through line striping

PCM이라는 동일한 주제를 다루는 논문을 여러 편 보니, 그 분야에 대한 감이 잡힐 것만 같은 기분도 든다. (하지만 아직 깜깜 멀었다.) 그래서 정섭이 형께 메모리 관련 논문은 어디에서 잘 나오는지 여쭤보았다. ISCA, MICRO, HPCA의 논문들이 좋다고 이야기해주심. PCM은 scalability가 좋다는 이유에서 많이 쓰이지만, latency와 endurance에 문제가 있다. 그러니까 latency를 해결하는 것, endurance를 높이는 것을 고안하는 것이 중요하다. 정확하진 않지만, 쭉 찾아보니 2009년 ISCA에서부터 PCM이 부각되었던 것 같다.


3. 프로그레스 미팅
보경이 누나 프로그레스 미팅 발표. ICS’11에 PCM 관련 논문이 있었다고 함. 찾아봐야겠다. Rank based page placement와 관련된 내용이 나온다고 함. (제목은 아닌 것 같다. 검색해도 나오지 않음) PCM과 DRAM을 적절히 조합해서 사용하는 내용인 듯.

정섭이 형께서 졸업을 앞두고 지금까지의 경험을 이야기해주셨는데, 자극이 많이 되었다. 박사 과정 중에 fellowship에 선발되면 금전적인 도움을 받을 수 있다고 한다. NRF에서 주는 global PhD fellowship이 있었고, 그 외에 KFAS, facebook, MSRA, nvidia, IBM, Google, VMware 에서도 학생을 선발한다고 함. 하지만 쉽지는 않다고 함. 추천서를 세 편 받아야 하기도 한다고 함. 교수님들과 친하게 지내야겠다. (학계에 아는 사람이 많아져야겠다) 아, 무엇보다도 실적이 좋을 수 있도록 열심히 해야겠다.


4. 데이터 마이닝 과제

Advertisements
Tagged with: , , , , , , , ,
Posted in 1) Memo
One comment on “20140904
  1. […] mean the difference between life and death. (grunt – 사람이 끙 앓는 소리를 내다, 2014/09/04) – In a gust of wind a fly “doesn’t instantaneously stabilize itself,” […]

Leave a Reply

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:

WordPress.com Log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.com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Twitter picture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Facebook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Google+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+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Connecting to %s

누적 방문자 수
  • 91,344 hits
%d bloggers like this: